[기사입력일 : 2021-12-21 18:14]

한국환경공단 흡입독성시험시설 “화학안전관”개소

한국환경공단, 흡입독성시험 전문기관으로서의 공식적인 출범


 
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(이사장 장준영)은 12월 17일 최첨단 시설과 전문인력을 보유한 흡입독성시험* 전문기관으로서의 공식적인 출범을 선포하고자 화학안전관 비대면 개소식을 개최하였다.
   * 흡입독성시험: 실험대상에 화학물질을 노출시켜 폐 등 호흡기계통에 미치는 영향을 확인하는 시험으로 국·내외 화학물질 및 생활화학제품(가습기살균제 등) 등록·승인 시에 필수적으로 제출해야 하는 인체독성시험자료 中 하나
 
개소식은 환경부(환경보건국장 박용규), 한국CRO협회(협회장 강종구), GLP 시험기관 등 독성시험분야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, 엄중한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하여 국장 영상기념사, 협회 비대면 축사 등으로 진행되었다.
 
화학안전관은 약 406억원을 투입하여 지상 4층, 지하 2층 규모로 구축되었다. 흡입독성시험실에는 동시에 8개 물질에 대한 흡입독성시험을 수행할 수 있는 국제 수준의 최첨단 비부와 전신 노출 챔버를 각각 4세트씩 보유하고 있다.
 
‘19년 12월 화학안전관의 준공 이후 흡입독성시험분야 3개 항목에 대한 국제인증(GLP)이 완료(’20~‘21년)됨에 따라, 개소식을 갖고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흡입독성시험자료를 생산할 예정이다. 
 
현재까지 국제인증(GLP)이 완료된 항목은 급성흡입독성시험, 28일/90일  반복흡입독성시험이며, 만성흡입독성시험은 ‘23년에 완료될 예정이다. 
 
한국환경공단 정현종 환경안전지원단장은“해외에 의존했던 흡입독성시험자료를 자체 생산하여 국내 기술 경쟁력을 강화하고, 기업을 지원하여 화학물질로부터 국민들이 안전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말했다.



박성열 ecots7@naver.com
[기사입력일 : 2021-12-21 18:14]

환경통신 서울시 영등포구 선유로3길 10 1204호 발행·편집인 박성열
인터넷신문 서울 아03505 TEL 02-338-9742 FAX 02-338-9743 Email ecots7@naver.com
등록일자 2014년 12월 30일 청소년보호책임자 박성열

copyright(c) 2015 환경통신 All Rights Reserved.